애플의 매직 키보드2 “스페이스 그레이” 언박싱 개봉 후기

애플 스페이스 키보드를 사면 따라오는 리미티드 아이템은?

 

 

애플의 매직키보드2를 구매했습니다. 

 

사실 기존에도 매직키보드를 사용하고 있었는데요, 이전 버전은 AAA사이즈의 충전지를

매번 바꿔줘야 하는게 번거롭기도 하고 쓰면 쓸수록 충전기의 용량이 줄어 그 주기가

점점 빨라졌던 참에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15인치 맥북을 쓰는데, 사실 단독 사용으로는 그렇게 별도의 키보드의 필요성은 못느낍니다.

하지만, 별도의 모니터를 사용한다면 이야기가 달라지는데요 큰 모니터를 사용한다면 모니터화면이

메인이다 보니 자연스럽게 맥북 모니터는 보조로 사용하게 됩니다.

 

그러면 시선은 모니터로 향하고 손은 맥북 키보드로 가는 상당히 이상한 자세가...되는데요

그러다보면 역시나 키보드의 필요성을 간절하게 느끼게 됩니다

 

 

그래서 애플스토어서 구매를 했는데요, 매직키보드2는 총 두가지 컬러로 나왔습니다.

실버와 스페이스 그레이 총 2가지 컬러로 저는 아이폰과 맥북, 아이패드 모두 스페이스 그레이로

깔맞춤을 하기위해서 ㅎㅎ 스페이스 그레이로 구매하게되었습니다.

 

 

박스를 개봉하게 되면 풀사이즈의 키보드가 나오는데요, 이전 매직키보드의 경우 숫자패드가 빠진

키보드로 그 사용도가 조금은 한정되었는데요. (사실 맥북을 사용하다보면 그게 익숙해져서 크게 불편한건 없었습니다만)

 

숫자패드와 일부 펑션키가 추가되면서 사용성이 편해진건 확실한것 같습니다.

 

 

그리고 스페이스 그레이를 산 이유중 하나가 바로 이거 !!

정품 라이트닝 케이블이 무려 블랙 색상입니다!! 별매품으로 구매가 불가능한 정품으로

오직 스페이스 그레이 악세사리 (마우스나 키보드등)를 구매해야 얻을 수 있는 케이블입니다.

 

 

면 볼 수록 아름다운 색상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일반 오픈스토어가 아닌 애플스토어에서 구매한 이유는 바로 영문자판으로 구매가 가능하다는 점인데요.

 

약간의 할인을 포기하고 깔끔한 자판을 원하여 이제는 굳이 한글이 안써져있더라도

머릿속에 저장된 자판과 몸이 기억하기에 영문자판 버전으로 구매를 하였습니다.

 

애플스토어 구매 시 영문자판외에 일본어, 중국어 자판으로도 구매가 가능하니 참고하셨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자판은 기존 맥북의 적용된 나비식 자판이 아닌 키감이 살아있는 가위식 자판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맥북을 만지다가 매직키보드를 만지면 역시나 어색해서 이건 좀 불편아닌 불편이 있네요

 

 

그리고 매직키보드2는 블루투스로 작동하는 제품으로 키보드 우측 상단의 물리식 전원버튼과

상단 중앙에 라이트닝 케이블 충전 단자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충전주기는 한 달의 한 번 정도라고 하니 크게 사용하는데는 불편함이 없을 것 같습니다.

 

 

뒷판에는 애플의 로고가 음각으로 각인이 되어 있고 특이한건 없습니다.

확실히 키보드가 커진 만큼 자판의 간격이 기존 사용하는 맥북보다 약간씩 넓어져

적응이 필요할것 같은데, 크게 오래 걸리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다음리뷰는 매직마우스2 입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